은행

우리은행,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결승전 이벤트 진행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2019 우리은행 리그오브레전드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결승전을 앞두고 다양한 경품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지난 1월 리그오브레전드(LoL) 개발사인 라이엇게임즈와 LCK 후원 계약을 체결하고, e스포츠를 활용한 유스(Youth)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2019 우리은행 LCK 서머 결승전은 오는 31일 오후 4시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린다.

 

우리은행은 오는 22일까지 결승전 관람권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기간 동안 은행 공식 페이스북에 게시되는 프로게이머 인터뷰 영상을 보고 댓글 작성에 참여하는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결승전 관람권 2매(15명)와 리그오브레전드 캐릭터 피규어(20명)를 제공한다.

 

우리카드 역시 오는 23일까지 관람권 증정 이벤트를 실시한다. LCK 우리체크카드를 발급하고, 우리카드 홈페이지에서 이벤트에 참여하는 고객에게 추첨을 통해 결승전 관람권 2매(50명)와 리그오브레전드 스킨(300명)를 제공한다.

 

31일 결승전 당일 오후 1시부터는 ▲LCK 체크카드 현장 발급 이벤트, ▲우리은행 홍보영상 시청 이벤트, ▲행사 참여 SNS인증 이벤트 등을 진행하며, 이벤트 참가자들에게 블루투스 스피커나 이어폰 등의 경품이 제공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최근 한 마케팅 전문업체의 자료에 따르면 LCK 후원을 통한 광고 효과가 프로축구나 프로야구 등 기존 스포츠 후원 효과에 비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며, “라이엇게임즈와의 협업을 통해 e스포츠에 매료된 20~30세대를 대상으로 유스 마케팅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KB국민은행, 타이어뱅크와 '맞춤형 자금관리 Digital Transformation 구축' 업무협약 KB국민은행은 지난 12일, 타이어뱅크㈜와 '맞춤형 자금관리 Digital Transformation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타이어뱅크는 지난 1991년 국내 최초 타이어 유통 전문점 창립 이후 꾸준한 국내시장 개척을 통해 현재 전국 400여개 타이어 전문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최근 중부권 최대 규모의 공유오피스 사업까지 진출하면서 플랫폼 비즈니스 영역으로 다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이전까지 수기로 관리했던 타이어뱅크의 자금계획 수립 프로세스를 시스템화하여 신속한 의사결정 체계를 수립하고, ▲대금수납 업무 간소화 ▲내부통제 기반의 대금지급 관리 ▲Cash-Flow 실시간 모니터링 및 법인카드 관리 시스템 등 다양한 금융업무 전반에 대한 체계적인 시스템 기반을 마련하기로 했다. 협약식에는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 신덕순 KB국민은행 중소기업고객그룹 대표 및 양 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신덕순 KB국민은행 중소기업고객그룹 대표는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타이어뱅크의 전체 계열사를 아우르는 성공적인 자금관리서비스 구축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타이어뱅크가 신규 진출한 플랫폼 비즈니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