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신한금융, KAIST와 AI 금융 연구 위한 산학합동연구 추진

신한-KAIST AI 금융 연구센터 설립

신한금융그룹은 KAIST와 AI 금융 알고리즘의 공동연구를 위해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신한-KAIST AI 금융 연구센터'를 설립해 운영한다고 16일 밝혔다.

 


신한금융과 KAIST는 개별연구용역 계약이 아닌 신한금융그룹만을 위한 금융 AI R&D센터를 설립하기로 뜻을 모으고, 지난 5월부터 연구과제 및 센터 운영에 대한 지속적인 논의를 해왔다.

 

'신한-KAIST AI 금융 연구센터'는 급변하는 디지털 환경 속에서 AI 연구의 유연성, 적시성을 확보하고, 기술력 있는 연구진과의 협력연구를 통해 그룹의 AI 역량을 강화하는데 적극 활용될 예정이다.

 

연구소는 대전에 설립되었으며, KAIST의 AI·빅데이터·머신러닝·금융공학 등 다양한 분야의 전담 교수진이 지주를 중심으로 그룹사별 현업부서 실무진과 함께 협업을 진행하게 된다.

 

'신한-KAIST AI 금융 연구센터'의 센터장은 김우창 KAIST 교수가 맡게 되었으며, 디지털 분야의 최고 전문성을 보유한 KAIST의 산업 및 시스템공학과 교수진 6명이 핵심연구진으로 참여한다.

 

연구센터에서는 AI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알고리즘을 개발해 고객의 금융상황을 파악하고, 고객별 라이프 스타일에 적합한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하기 위한 다양한 연구과제를 수행하게 된다.

 

1년차 주요 과제로는 ▶ 소비패턴 분석 ▶ 입지급내역 분석 ▶ 생애주기기반 목적별 보장분석이 선정되었으며, 투자관리 및 퇴직연금 등 중장기 과제 등을 추가로 선정해 지속적인 연구를 이어갈 예정이다.

 

신한금융그룹은 2015년부터 IBM의 AI플랫폼인 ‘왓슨’을 활용하는 보물섬 프로젝트를 추진해왔으며, 올해 초 AI 전문회사인 ‘신한AI’를 설립했다.

 

또한, 지난 5월에는 글로벌 AI 연구기업인 ‘엘리먼트AI(Element AI, 캐나다)’와 AI분야의 상호협력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는 등 AI를 활용한 금융혁신 기회 발굴에 그룹 차원의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금번 KAIST와의 협력연구를 통해 그룹 내외의 방대한 금융데이터들을 효과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새로운 AI 금융 알고리즘을 개발, 적용함으로써 신한을 거래하는 고객들에게 최적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KAIST 등 외부 전문역량을 보유한 기관과의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그룹의 AI 연구 역량 내재화를 끊임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은행, 인터넷뱅킹 통한 예·적금 신규가입 전화서비스 실시 우리은행은 영업점 방문없이 은행 상담원을 통해 예적금 상품 신규가 가능한 ‘인터넷뱅킹을 통한 전화신규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인터넷뱅킹을 통한 전화신규 서비스는 우리은행 인터넷뱅킹의 금융상품 메뉴에서 이용 가능하다. 전화신규 예약은 고객이 인터넷뱅킹을 통해 전화가입을 신청한 날을 포함해 3영업일 이내에 가능하다. 고객은 예약일에 우리은행 스마트마케팅센터 상담원과의 전화통화를 통해 원하는 상품에 가입할 수 있다. 기존에 가입한 예적금 상품이 만기가 된 경우에는 만기해지와 함께 새로운 상품으로 신규 가능하다. 현재 전화신규가 가능한 상품은 우리SUPER 주거래예금 등 거치식예금 5종, 스무살우리적금 등 적립식예금 4종, 주택청약종합저축 등으로 서비스 가능한 상품은 지속적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인터넷뱅킹을 통한 전화신규 서비스는 인터넷뱅킹에 가입된 개인고객을 대상으로 하며, 우리은행 입출식 계좌를 보유하고 있어야 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인터넷뱅킹을 통한 전화신규 서비스 시행으로 상품에 대한 정확한 상담을 원하지만 은행 방문이 어려운 고객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한다”며,“스마트뱅킹에도 본 서비스를 추가하고 신규 가능한 상품도 확대

배너

배너

배너

피플펀드, 파이썬 사용자들 최대 행사 ‘파이콘 한국 2019’ 후원
핀테크 스타트업 피플펀드가 파이콘 한국 2019 행사를 후원하고, 우수 개발 인재 채용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피플펀드는 16일 올해로 6회째를 맞이하는 파이콘 한국 2019는 ‘Connect the Pythonistas’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분야에서 파이썬을 사용하고 있거나 관심이 있는 사람들이 한자리에 모여 이야기를 나누는 교류의 장이라고 설명했다. 파이콘 행사는 세계 각국의 파이썬 프로그래밍 언어 커뮤니티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비영리 콘퍼런스이다. 피플펀드의 모든 코어시스템이 파이썬으로 구축되어 있는 만큼, 파이썬 개발과 관련된 다양한 사례와 심도 있는 지식 공유를 통해 파이썬 생태계 발전에 도모하고, 파이썬 커뮤니티의 활성화에 힘을 보태고자 2015년에 첫 연사 참여를 시작으로 2017년부터 3회째 후원사로 나서고 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피플펀드 개발자 5명이 세션의 연사로 참여하여 파이썬 언어, 라이브러리, 프레임워크 등 다양한 분야의 사례와 구현 원리 등을 공유한다. 17일과 18일 양일간 운영되는 후원사 부스에서는 핀테크에 관심있는 개발자들을 위한 채용상담도 진행돼 실질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개발자들과 직접 소통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