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ISA, 국내 기업의 GDPR 대응 지원 위해 실무교육

한국인터넷진흥원은 한국무역협회와 함께 기업의 개인정보보호 실무 담당자 등을 대상으로 국내 기업의 EU GDPR(유럽 개인정보보호법)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실무교육을 10일 서울 트레이트타워에서 진행했다고 밝혔다.

 


GDPR은 정보주체의 권리보장과 기업의 책임성 강화를 골자로 하는 EU의 개인정보보호에 관한 법률로, EU 역내에 사업장을 둔 기업 뿐 아니라 EU 역내에서 생성되는 개인정보를 처리하는 기업 모두 동일하게 준수해야한다.


최근 GDPR 규정을 위반하여 과징금을 물게 된 글로벌 기업들의 사례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도 사전 대비의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는 가운데, 현장 인력들은 내부 전문 역량 부족 등 어려움을 호소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KISA는 우리 기업들이 겪고 있는 애로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GDPR 대응 시 반드시 유념해야 하는 ▲동의 ▲투명성 ▲개인정보의 역외이전 ▲DPO ▲영향평가 ▲유출통지 ▲인증 등의 7개 주제를 중심으로 실무자를 위한 교육을 추진했다.


특히, 이번 교육 과정에서는 글로벌 개인정보보호 규제 동향에 대한 교육생들의 폭 넓은 이해를 도모하기 위해 강력한 개인정보보호법으로 평가 받는 미국 캘리포니아주의 ‘소비자 프라이시법(CCPA)’에 대한 별도 세션도 마련됐다.


KISA는 이번 교육에 대한 기업들의 높은 수요에 부응하여 연내 전국적으로 추가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며, 2차 교육은 오는 9월 20일 서울 트레이드타워에서 개최 예정이다. 앞으로 진행될 교육 일정 및 GDPR 기초 안내 자료는 KISA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권현준 KISA 개인정보보호본부장은 “우리 기업들이 GDPR을 보다 잘 이해하고 준수하는데 본 교육 과정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더 많은 기업들이 본 교육을 통해 역량을 키울 수 있도록 우리 기업이 많이 진출한 EU 국가를 중심으로 ‘찾아가는 실무교육’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 "추석 맞이 할인 프로모션 눈길” 제로페이SPC 준비위원회(위원장 윤완수)는 최근 연이어 출시되고 있는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40% 소득공제 외에 출시기념 할인 프로모션을 추가로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은 소비자들이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도 모바일을 통해서 손쉽게 상품권을 구입 및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또 남은 잔액도 앱상에서 환급처리가 가능하며 이용금액에 대해 40% 소득공제 혜택도 받을 수 있다. 특히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맞아 특별 판매가 진행 중으로 상품권에 따라서 5%~10%까지 할인 혜택을 부여하고 있다. 구매한 모바일 상품권은 각 모바일상품권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고 가맹점에 비치된 QR코드를 통해 결제가 이뤄진다. 상품권은 선불 충전식으로 제로페이 시스템에 탑재해 포인트를 충전하고 차감하는 방식으로 운영된다. 현재 ‘온누리’, ‘경남사랑’, ‘창원사랑’, ‘김해사랑’, ‘하동사랑’, 남해화폐’ 등 6종의 제로페이 연계 모바일 상품권이 출시되어 있어 있으며, 지자체 등을 통해 확대될 전망이다. 소비자는 구매 할인 프로모션 혜택 이외에 상품권 이용과 관련하여 각 상품권 별로 진행 중인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으며, 가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