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SK텔레콤, 필리핀에 '한국 5G' 상용화 기술 전수한다

필리핀 등 유럽 · 동남아에 한국 강소 기업과 해외 동반 진출 활로 개척

SK텔레콤은 필리핀 ‘나우 코퍼레이션(NOW Corporation)’ 및 ‘나우 텔레콤(NOW Telecom)과 지난 24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5G 협력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식에는 SK텔레콤 심상수 인프라 비즈(Infra Biz.) 본부장, 나우 코퍼레이션 그룹 토마스 아키노(Thomas Aquino) 회장, 나우 텔레콤 멜 벨라르데(Mel V. Velarde) 회장 등이 참석했다.


‘나우 코퍼레이션’ 그룹은 마닐라를 거점으로 초고속인터넷, IPTV, 소프트웨어 서비스, B2B 솔루션 사업 중으로, 자회사인 ‘나우 텔레콤’을 통해 이동통신 영역까지 사업 확대를 추진하고 있다.

 

‘나우 텔레콤’은 필리핀 전국 단위 유무선통신 사업권을 가지고 있어, 이를 활용한 5G 기반 인터넷 서비스 상용화를 추진 중이다. SK텔레콤은 전략적 파트너로서 5G 상용화 전(全) 단계에 걸쳐 최신 기술 컨설팅을 제공하고, 인빌딩 솔루션과 기업 전용망 등 B2B 솔루션을 공급하게 된다.

 


구체적으로, SK텔레콤은 필리핀 현지에서 내년 상반기까지 ▲5G 서비스 · 기술 로드맵 설정 ▲인프라 설계 ▲5G 핵심 기술 교육을 추진하며, 이후 ▲5G SA기반 상용 인프라 구축 ▲인빌딩 솔루션 기술 제공 ▲5G B2B 서비스 개발 등을 진행한다.

 

SK텔레콤과 나우 측은 필리핀 5G상용화 단계별 계획을 연내 수립해 컨설팅 범위를 확정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필리핀 내 5G 솔루션 업체 선정을 위한 RFP(Request for proposal, 제안요청서) 작성 · 심사 과정에서도 컨설팅을 제공하며, 상용화 이후에도 품질 고도화 등 운용 분야에서 힘을 보탤 예정이다.

 

심상수 SK텔레콤 인프라 비즈본부장은 “세계 최초로 5G를 상용화한 이후 유럽, 동남아의 해외 사업자들과 5G 사업 협력을 활발하게 논의 중이다”며, “전세계에 한국의 강소 장비 업체들이 동반 진출할 수 있는 활로 개척에도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나우 텔레콤 멜 벨라르데 회장은 “나우가 SK텔레콤의 글로벌 5G 리더십을 통해 도약의 기회를 가질 것으로 기대한다”며, “나우의 비전을 실현할 전략적 파트너인 SK텔레콤을 환영한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제로페이 쓰고 미국ㆍ캐나다 가자...1인 1회 매일 참여 가능 제로페이 운영 민간 재단법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오는 10월 30일까지 제로페이 사용자를 대상으로 ‘제로페이 쓰고 미국ㆍ캐나다 가자’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이벤트 참여는 전국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제로페이로 결제하고,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결제 내용을 증빙하면 된다. 9월 30일부터 10월 30일에 결제한 내역으로만 응모할 수 있으며 1건의 결제 내역으로 하루에 1회씩 매일 참여 가능하다. 이벤트 참여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5명을 선정, 미국ㆍ캐나다 자유여행 상품권 (동반 1인 포함)을 제공할 계획이다. 추가로 100명을 선정하여 2등 상품 블루투스 이어폰을, 3000명에게는 3등 상품인 온누리상품권 1만 원을 제공한다. 제로페이 민간 운영법인 윤완수 이사장은 "오는 11월 4일 민간 차원에서 제로페이 사업을 추진할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 출범을 앞두고 있는 만큼 기대가 크다"며 "앞으로 소상공인과 핀테크 사업자 모두 상생할 수 있는 결제 시장 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은 연말까지 전국 곳곳에서 다채로운 제로페이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어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할 예


배너

배너

배너

8퍼센트, 국내 최대 여의도 핀테크랩으로 본사 이전
국내 1호 중금리 핀테크 기업 8퍼센트(주식회사 에잇퍼센트)가 24일 국내 최대 핀테크랩으로 본사를 이전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가 운영 중인 여의도 핀테크랩은 혁신 기술을 선보이는 핀테크 기업에게 폭넓은 자문과 네트워킹, 해외 진출 인프라 지원 등 우수한 사업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핀테크랩 입주사로 선정된 8퍼센트는 중금리 전문 P2P금융 플랫폼으로서, 연결의 혁신을 통해 국내 금융시장의 고질적 문제였던 금리절벽 해소, 가계 부채 해결과 중소벤처기업 고용 창출을 유도해왔다. 자금이 필요한 개인 혹은 사업자와 다수의 투자자를 크라우드펀딩 방식으로 연결하며, 우리 사회의 ‘금융 사다리’로 조명되기도 했다. 8퍼센트는 창립 후 150억원 이상의 가계부채를 경감시켜왔고,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에게 자금을 공급하여 5000명 이상의 고용 창출 효과를 유발하며 민간에 의한 관계형 금융의 모델을 선보인 바 있다. 또 설립 6년 차를 맞이하며 2500억 원 이상의 중금리 자금을 공급해왔다. 주력 분야는 개인신용대출, 개인담보대출, 사업자 대출이며, 가계부채의 질적 개선과 기존 금융권에서 소외된 사업자의 자금 공급 개선에 많은 회원이 동참하고 있다. 사업 가치와 성장세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