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KEB하나은행, SK pay와 전략적 파트너십 제휴 협약

KEB하나은행은 지난 26일, SK그룹의 통합 결제 플랫폼인 SK pay를 운영하는 11번가와 전략적 파트너십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후 KEB하나은행과 11번가는 온오프라인 컨텐츠 연계와 국내외 결제 관련 협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략적 파트너십 제휴로 SK pay앱에도 하나금융그룹의 GLN(Global Loyalty Network)이 탑재됐다. 향후 SK pay 사용자들은 해외의 다양한 국가에서 별도의 앱 설치 없이 SK pay앱으로 결제, ATM 출금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된다.


SKT의 T pay와 11번가의 11pay를 통합해 금년 7월 오픈한 SK pay는 11번가, T월드, T맵 택시, SK텔레콤 대리점 등 SK 주요 서비스와 CU, 세븐일레븐 등 T 멤버십 오프라인 사용처에서 결제와 함께 할인, 적립까지 한번에 받을 수 있는 SK그룹의 대표 간편 결제 플랫폼이다.


KEB하나은행 Global Digital 센터 관계자는 “하나금융그룹과 SK그룹은 지속적이고 견고한 파트너십을 통해 그동안 각 종 분야에서 협력과 시너지 창출을 해 왔다”며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미래 핀테크 분야에서 모바일을 통한 회원 및 서비스 연계를 강화해 오픈뱅킹 도입, 인터넷은행 확산, 모바일 결제시장 급성장 등 급변하는 시장 변화에 대응하고 새로운 수익원을 함께 발굴해 나감으로써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금융그룹은 올해 4월 대만을 시작으로 5월 태국서비스를 오픈했다. 금년말 베트남, 일본 등 GLN 서비스 론칭에 이어 내년에는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 아세안(ASEAN)국가들을 중심으로 확대하고 현지 결제뿐만 아니라 송금, ATM 인출 등 다양한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한컴지엠디, 모바일 포렌식 솔루션 유럽·미주 지역 수출 본격화 한글과컴퓨터그룹의 계열사인 한컴지엠디가 독일, 프랑스, 스페인 등 유럽 지역과 미주 지역을 대상으로 모바일 포렌식 솔루션 해외 수출에 본격 시동을 건다고 4일 밝혔다. 한컴지엠디는 최근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국제 방위산업 전시회 ‘밀리폴 파리 2019(Milipol Paris 2019)'에 참가해 모바일 데이터 획득을 위한 ‘MD-NEXT’와 분석 소프트웨어 ‘MD-RED’등 자체 모바일 포렌식 제품을 전시하는 한편, 전시회를 찾은 해외 바이어들과의 수출 상담을 진행한 결과, 한컴지엠디의 제품과 기술력에 대한 높은 평가를 이끌어내며 다수의 해외 업체들과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 글로벌 포렌식 하드웨어 시장을 리딩하고 있는 독일의 '엠에이치 서비스'와 독일 지역 판매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고 향후 중동 지역 판매도 추진키로 협의했다. 또한, 스페인 디지털 포렌식 1위 기업인 '온데이터 인터내셔날'과도 판매 계약을 체결, 스페인, 포르투갈, 남미 등 스페인어권 지역에 모바일 포렌식 제품 공급을 추진키로 했다. 프랑스의 디지털 포렌식 솔루션 기업인 '트레시프'와도 판매 계약을 체결했으며, 프랑스를 포함한 아프리카의 프랑스어권 지역에서 판매를 시작할 예정이다. 캐나다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