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경제

한샘, 2019년 베스트 상품 연말결산 이벤트

한샘(대표이사 강승수)이 연말을 맞아 오는 31일까지 온라인 한샘몰과 오프라인 매장 한샘디자인파크와 한샘인테리어 대리점에서 인기 가구 및 생활용품을 할인한다.

 


먼저, 온라인 한샘몰에서는 베스트 가구 10종을 선정해 최대 37% 할인한다. 리클라이너 소파 중 상품후기 1200여개에 달하는 ‘한샘 뉴 프라임 리클라이너’는 4인용 기준 22% 할인하고 천연 고무나무 원목을 집성해 만든 ‘한샘 포레 릴리스 4인식탁 세트’도 25% 할인한다. ‘한샘 샘배딩 옷장’, ‘한샘 슬리핑코드 매트리스 SS’, ‘한샘 샘키즈 수납장’ 등도 할인된 가격에 제안한다.

 

생활용품도 10종도 합리적인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한샘과 ‘러그랜드’가 공동 기획한 ‘그래프모던 워셔블 러그’는 69% 할인한다. 물세탁이 가능해 관리가 편하고 내구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한샘 와이드 시스템 식기건조대’는 42% 할인하고 한샘 수납용품 중 판매량 1위를 기록중인 ‘한샘 폴리 수납 바스켓 시리즈 3P’는 26% 할인한다.

 

이벤트 기간 중 한샘몰 앱을 통해 구매하면 추가 5% 할인 쿠폰을 지급 받을 수 있다. 전국 오프라인 매장 한샘디자인파크와 한샘인테리어 대리점에서도 31일까지 매트리스와 침대 8종 ▲유로 502 ▲유로 501 코튼그레이 ▲밀란301 ▲모아 ▲바흐702 ▲유로602 ▲유로603 ▲유로604을 함께 구매하면 침대를 50% 할인한다.

 

이탈리아 ‘마스트로또’사의 천연 소가죽을 사용한 프리미엄 소파 ‘유로 601’은 최대 18%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깔끔한 모던 스타일의 디자인으로 리클라이너형과 일반형 중 선택 가능하다. ‘유로 402’ 소파는 최대 28%, ‘밀란 303’ 소파는 최대 17% 할인된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보기


우리은행, 뱅크샐러드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 진행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와 우리비상금대출 한도 및 금리 조회서비스 출시를 기념하여 오는 20일까지 ‘우리♡뱅샐했어요’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뱅크샐러드 앱(App)에서 고객이 직접 우리은행 우리비상금대출의 개인별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할 수 있는 ‘우리비상금대출 금리 확인하기’서비스를 지난달 18일 오픈했다. 이 서비스가 지난 6월 금융위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이후 우리은행과 뱅크샐러드는 관련 오픈API 개발을 진행했다. 고객은 뱅크샐러드 앱에서 대출한도와 금리를 조회한 후, 위비뱅크 앱과 연동하여 대출을 약정할 수 있다. 이번 이벤트는 뱅크샐러드 앱에서 조회 서비스를 이용하고, 위비뱅크 앱에서 대출을 실행한 고객을 대상으로 한다. 매일 추첨을 통해 선정된 당첨자 5명에게 5만원 상당의 빕스 외식상품권을 제공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뱅크샐러드 앱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지난 7월 출시한 우리비상금대출은 금융거래정보 부족으로 은행 대출에 어려움이 있는 이들을 위해 비금융정보인 통신사 신용등급(Tele-score)을 신용평가에 활용한 상품이다. 최대한도는 300만원으로 1년 만기 마이너스통장(한도대출)으로 취급되며, 대출금리는 통신


배너

배너

배너

똑똑한 p2p 금융플렛폼

더보기
P2P금융기업 누보리치,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 선보여
P2P금융기업 누보리치는 3일부터 강소기업의 고용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강소기업 일자리론’ 투자 상품을 출시한다. 최저임금 인상, 장려금 소진으로 인한 지급 연기 등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앞장서고 있는 지역 강소기업을 지원하겠다는 취지다. 강소기업 일자리론은 정부 기관 ‘청년추가고용장려금’을 지원받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누보리치는 최근 정부 기관의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지원금 조기 소진에 따른 지연 지급이 확정됨에 따라, 유동성 문제를 해결하려는 지역 기업들의 문의가 많았다면서 이번에 출시한 ‘강소기업 일자리론’ 상품은 적극적으로 고용 창출에 힘쓰고 있는 우수 강소기업들의 인건비 부담 및 유동성 어려움을 해소하여 기업들의 임금 체불 및 부도 위험 리스크를 해소하는 한편, 건실한 투자처를 찾고 있는 투자자들에게 안전한 투자 상품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청년추가고용장려금 사업은 정부 기관의 아무런 예고 없이 갑작스럽게 중단되어 상당수 수혜 기업들에 부담이 되고 있다. 담당 기관은 2020년 1월 예산 확보 이후 미지급한 지원금을 지원하겠다는 입장이지만, 6개월 동안의 임금 부담은 고스란히 해당 기업이 떠안아야 하는 실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