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빅데이터 노하우 제공으로 핀테크 기업 돕는다

2024.06.13 19:27:05

은행권 단독 ‘D-테스트베드’ 4년 연속 참여... 핀테크 관련 스타트업 지원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이 금융위원회 산하 한국핀테크지원센터가 주관하는 ‘D-테스트베드’ 사업에 은행권 중 유일하게 4년 연속으로 참여한다.


‘D-테스트베드’는 핀테크 관련 스타트업과 예비 창업자들에게 사업 혁신성과 실현 가능성을 검증할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우리은행의 ‘D-테스트베드’ 4년 연속 참여는 데이터 관리와 제공 등 있어서 우수성을 인정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이 같은 우리은행의 지원 덕분에 ‘D-테스트베드’에 참여하는 스타트업은 금융, 통신, 신용평가 정보 등 다양한 데이터를 활용해 금융과 비금융을 연결하는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탐색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우리은행은 ‘D-테스트베드’의 성공을 위해 충분히 검증된 양질의 데이터를 제공해 왔다”며, “앞으로 우리은행은 핀테크 스타트업이 데이터를 기반으로 새로운 기회를 찾고 가치를 창출해 안정적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꾸준히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민주 mjkim@fintechtimes.co.kr
Copyright ©2023 핀테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

PC버전으로 보기

서울시 영등포구 영신로 38길 15 경암빌딩 3층 | 대표전화 02)6671- 7723 F.02)6404-1141 등록번호 : 서울아04359 (2017.02.07) 발행인.편집인 : 김현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양임 제휴문의/기사제보 : ft@fintechtimes.co.kr | Copyright ©2024 핀테크경제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