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공유 · 문화

아모레퍼시픽, 나눔국민대상 대통령상 수상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10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나눔국민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하며 창립 이래 이어온 사회공헌 공로를 인정받았다.

 


나눔국민대상은 나눔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보건복지부, KBS,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공동주최하고 대한민국 나눔국민대상 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사회공헌 분야 최고의 상이다. 매년 나눔을 실천한 개인, 단체, 기업을 공모 사업 평가로 발굴해 인적, 물적, 생명나눔 및 희망멘토링 등 4개 부문을 시상한다.

 

아모레퍼시픽은  ‘여성’, ‘자연생태’, ‘문화’ 관련 3대 이니셔티브를 중심으로 지역 사회에 공헌한 점을 인정받아 물적나눔 부문 수상 기업으로 선정됐다. 기업 중 유일한 대통령상 수상이다.

 

여성을 위한 대표적인 활동으로 유방 건강을 위한 ‘핑크리본 캠페인’이 2001년부터 시작되어 19년째를 맞고 있으며, 여성 암 환자의 웰빙을 위한 ‘메이크업 유어 라이프’ 캠페인을 11년간 7개 국가에서 진행했다. 이 외에도 한부모 여성의 창업을 지원하는 ‘희망가게’, 취약계층 여성의 취업을 지원하는 ‘뷰티풀 라이프’ 사업도 지속적으로 운영중이다.

 

자연생태를 위한 활동으로는 화장품 공병을 수거하여 리사이클(Recycle)하거나 업사이클(Upcycle)하는 ‘그린사이클’ 캠페인이 2013년부터 진행중이다. 브랜드 차원에서도 물 부족 국가 어린이들의 생존과 교육 환경을 돕는 라네즈의 ‘리필 미 캠페인’과 멸종 위기의 꿀벌을 살리기 위한 ‘BEE Happy Day’, 생태계 보고인 숲을 보호하는 이니스프리의 ‘숲 캠페인’ 등을 전개하고 있다.

 

문화 가치 발견과 공유를 위한 활동은 한국의 전통문화를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해 전통의 아름다움을 알리는 설화수의 ‘설화문화전’, 국내 단편영화 활성화 및 능력 있는 신인 감독의 발굴을 위한 ‘미쟝센 단편영화제’가 대표적이다.

 

아모레퍼시픽은 지역사회를 위한 나눔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있다. ‘아리따운 물품나눔’은 어려운 이웃들이 함께 생활하고 있는 사회복지시설에 생활용품 및 화장품 등을 나눔하는 활동이다. 상, 하반기 각각 15억 상당의 물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신청 받아 공정한 심사를 거쳐 기증한다.

 

한편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9월, 환경부가 주최하고 전국지속가능발전협의회가 주관하는 ‘2019 제21회 지속가능발전대상’에서도 2019년 지속가능발전 우수기업 선정의 영예를 안았다. ‘지속가능발전대상’은 현 세대와 미래 세대가 공존하는 지속가능한 지역공동체 사회를 위해 2000년부터 지자체와 단체, 기업을 대상으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실천 우수사례를 발굴, 전파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P2P금융 법정 협회 출범 위한 준비위원회 발족
P2P금융 법정 협회인 ‘온라인투자연계금융협회’ 구성을 위한 준비위원회가 발족되었다.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 김성준 운영위원장과 한국P2P금융협회 양태영 회장이 공동 준비위원장을 맡는다. 마켓플레이스금융협의회(운영위원장 김성준 렌딧 대표)와 한국P2P금융협회(회장 양태영 테라핀테크 대표)는 지난 주 법정 협회 구성을 위한 첫 회의를 가졌다고 8일 밝혔다. 준비위원회는 우선 협회 구성과 운영안에 대해 논의를 시작한다. 새로운 금융산업을 대변할 수 있는 협회 발족을 위한 우선 과제들을 선정, 공동 준비위원장을 중심으로 협업할 예정이다. 현재 국회에서 논의 중인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법의 제5장 37조에는 “온라인투자연계금융의 업무 질서를 유지하고,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의 건전한 발전과 이용자 보호를 위하여 온라인투자연계금융협회를 설립한다.”고 협회 설립에 대한 근거가 담겨져 있다. 법제정에 따라 향후 모든 P2P금융업체(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자)는 설립되는 협회에 가입해야 한다. 금융위원회는 지난 9월23일 국회 정무위원회 민병두 의원이 주최한 ‘P2P금융 제정법에 대한 정책 토론회’에서 “P2P금융의 경우 업체가 매우 많고 새로운 유형의 상품이 존재하는 시장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