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전체기사 보기


부영그룹, 진해두동 택지지구 조성 공사 ‘성공적인 마무리’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이 시공사로 참여한 부산 ‧ 진해경제자유구역 두동 택지지구 부지 조성 및 기반시설 공사가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부산 ‧ 진해경제자유구역 두동지구 개발사업은 168만㎡ 부지에 주택건설용지, 상업용지, 산업시설용지가 들어서는 대형조성공사로 시행자는 부산 ‧ 진해경제자유구역청이다. 부영주택은 시공사로 참여해 2015년 12월부터 지난 5월 말까지 약 41개월간 부지조성 및 기반시설 공사를 해왔다. 두동지구 개발이 완료되면 부산 신항만과 연계된 물류배후단지 배후에 주거복합 신도시가 탄생함은 물론, 물류비 절감, 공동주택 조성, 각종 산업 및 상업시설 등의 경제 유발 효과도 기대하고 있다. 하승철 부산 · 진해경제자유구역청장은 “두동지구 개발 사업 준공이 어려운 여건 속에서 지역 주민과 투자기업, 행정청이 힘을 합쳐 사업을 성공시킨 모범사례”라며 “향후 제 2신항 배후도시와 글로벌 물류단지 발전을 이끄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했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약 41개월간의 두동지구 부지조성 및 기반시설공사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되어 기쁘다”면서 “개발이 모두 완료된 시점에는 두동지구가 글로벌 물류단지 중심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건설, ‘바다 탐험대 옥토넛’ 어린이놀이터에 접목

현대건설이 얼리버드픽쳐스와 인기 애니메이션 ‘바다 탐험대 옥토넛’ 캐릭터를 어린이 놀이터에 접목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는 주택사업본부장 윤영준 전무와 디자인마케팅실장 이인기 상무, 얼리버드픽쳐스 김대창 대표이사와 박기원 실장 등이 참석했다. 현대건설과 얼리버드픽쳐스는 ‘바다 탐험대 옥토넛’ 캐릭터 어린이놀이터 출시를 위한 디자인, 홍보 및 마케팅 지원에 적극 협력할 예정이다. 바다 탐험을 모티브로 구성된 어린이놀이터는 급격한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미스트 분사, 물놀이 공간 등과 함께 옥토넛 만의 개성을 강조한다. 미스트 분사 시설은 미세먼지 혹은 여름철 폭염 등 급격한 기후 변화에 대응한 아이템이며, 물놀이 공간은 아이들이 마치 애니메이션 속의 캐릭터들과 함께 뛰어노는 듯한 스토리텔링을 경험할 수 있다. 현대건설의 ‘바다 탐험대 옥토넛’ 놀이터는 올해 하반기 분양 예정인 힐스테이트 현장부터 적용할 계획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인기 애니메이션 캐릭터를 도입한 유일한 어린이놀이터로, 아이들이 사랑하는 놀이공간을 만들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디자인의 상품을 개발하고 어린이의 눈높이에 맞춘 특화된 놀이터를 더욱 강

대보그룹, 창립 39주년 기념행사 개최

최등규 회장, "할 수 있다는 자심감으로 어려움 극복할 수 있을 것"

대보그룹(회장 최등규)은 21일 양재 시민의 숲 야외무대에서 본사와 현장, 사업소 임직원 약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39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기념식은 ▶개회사 ▶국민의례 ▶신규임원 소개 ▶연혁 소개 ▶장기근속자 표창 ▶우수사업장 표창 ▶창립기념사 ▶경영지침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기념식에 앞서 임직원들은 수서 광평교에서 양재 시민의 숲 문화예술공원까지 걷기와 뛰기를 자율적으로 실시하고 족구, 줄다리기 등 체육행사를 실시했다. 최등규 대보그룹 회장은 39주년 기념사에서 “회사가 탄탄한 중견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것은 항상 손 끝에 정성을 다한 임직원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우리를 둘러싼 경영환경이 급변하고 있지만 최근 U-20월드컵에서 나이 어린 선수들이 원팀으로 단합해 좋은 성적을 낸 것처럼 우리도 할 수 있다는 자심감으로 똘똘 뭉친다면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대보그룹은 창업주인 최등규 회장이 1981년 대보실업을 설립한 이래 대보건설, 대보유통, 대보정보통신, 서원밸리컨트리클럽 등 건설, 유통, 정보통신, 레저 부문으로 꾸준히 사업을 확장하며 중견그룹으로 성장해왔다.

부영그룹, 경남지역 학교들에 25억원 상당 전자칠판 기증

국내외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꾸준히 펼치고 있는 부영그룹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까지 경남지역 학교들에 25억원 상당의 전자칠판을 기증하여 눈길을 끌고 있다. 부영그룹(회장 이중근)은 지난 22일 오후 서울 중구 세종대로 본사 6층 회의실에서 이중근 회장을 대신해 신명호 회장직무대행과 창신고 곽경조 교장선생님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전자칠판 30대 기증 약정식을 가졌다. 지난해 10월 마산고 등 11개 학교에 전자칠판 321대를 기증하기로 경상남도 교육청과 협약을 맺는 데 이어, 올해 3월 말 진해신항중학교와 전자칠판 15대 기증 약정식을 갖는 등 경남지역 학교들에 25억원 상당의 전자칠판을 기증하기로 했다. 부영그룹 신명호 회장직무대행은 22일 “100여년의 역사를 가진 창신고에서 부영그룹이 기증하는 전자칠판이 학급에서 유용하게 쓰이길 바란다”면서 “부영그룹은 사회공헌활동 및 장학사업을 지속하면서 교육환경을 개선하는 데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창신고 곽경조 교장선생님은 “전자학습 시스템 지원을 하며 학생들의 교육환경 개선에 관심을 가져준 부영그룹에 감사드린다”며 “학생들이 학습 동기를 유발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부영그룹은



배너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