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

IBK기업은행, 중기 근로자 가족에 치료비 8억원 전달

IBK행복나눔재단 통해 14년간 치료비 총 106억원 지원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중소기업 근로자 가족 161명에게 치료비 8억원을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중기 근로자와 가족을 지원하기 위해 2006년부터 치료비를 후원해왔다. 지금까지 희귀·난치성 질환자와 중증질환자 2300여명에게 치료비 106억원을 후원했다.


기업은행은 이날 을지로 본점에서 김도진 은행장, 홍보모델 배우 이정재, 근로자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치료비 전달식을 가졌다.


치료비 지원을 받은 근로자 이민규(가명)씨는 “아이의 갑작스러운 입원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큰 도움을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기업은행은 2006년 IBK행복나눔재단을 설립해 중기 근로자와 가족을 지원 하고 있다. 치료비뿐만 아니라 중기 근로자 자녀 7500여명에게 장학금 123억원을 후원하는 등 지금까지 총 415억원을 재단에 출연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국민은행-아톰릭스랩,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자산관리 기술 협력 업무협약 KB국민은행은 지난 10일디지털자산 보호기술을 가진 아톰릭스랩(대표 정우현)과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아톰릭스랩은 금융, 블록체인 설계, 수학 분야의 전문가들이 모인 블록체인 전문기업으로 최근에는 차세대 암호 기술을 이용한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자산 보호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양사는 이날 협약을 계기로 디지털자산 보호기술과 스마트컨트랙트 적용 방안 등을 공동으로 연구하면서 디지털자산 분야의 신규 사업 발굴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 또 아톰릭스랩의 혁신 기술과 KB국민은행의 내부통제 인프라 및 정보보호 기술을 결합한 디지털자산관리 서비스도 개발할 예정이다. 더불어 양사는 블록체인 네트워크와 금융과의 연관 생태계 조성에도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우열 KB국민은행 IT그룹 대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디지털자산관리 분야에 혁신적인 서비스 발굴을 통해 양사가 동반 성장하기를 바란다”라며,“앞으로도 KB국민은행은 다양한 기술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디지털 생태계 조성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KB국민은행은 KB의 핵심기술을‘ABCDE’로 정하고 지난해부터 전사적으로 디지털트렌스포메이션(Digital Transformation)을 추

배너

배너

배너

글로벌플랫폼아이앤씨, 동산담보 전문 P2P ‘펀디스트’ 홈쇼핑 1호 런칭
글로벌플랫폼아이앤씨는 홈쇼핑과 명품 등 동산담보 기반의 상품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P2P 플랫폼 펀디스트가 5일 사이트 오픈과 함께 홈쇼핑 1호 상품을 론칭했다고 7일 밝혔다. 펀디스트는 20년 가까운 홈쇼핑 등의 유통 업력을 가진 유통 전문가가 설립한 스타트업 회사로, 투자금 손실 위험이 적은 동산 담보를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P2P 플랫폼이다. 펀디스트는 이번에 론칭된 홈쇼핑 1호 상품은 시장의 리폼 트랜드에 맞춰 홈쇼핑 등의 유통채널을 통해 판매되고 있는 소파커버 상품으로 담보로서의 가치와 환가성이 높아 좀 더 안전하고 수익률도 높다고 밝혔다. 펀디스트는 P2P 시장의 경우 수익률과 안정성 두 마리 토끼를 다 잡는 것이 중요한 아젠다로 수익률은 플랫폼을 통해 대부분 비슷하게 정해지지만, 상품을 기획하고 담보를 평가하는 것은 결국 사람인 전문가를 통해 이뤄지고 이 전문가의 판단이 안전이냐 부실이냐의 기준이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몇 년 사이 P2P 업계에서는 부동산 관련 대출 규제와 일부 업체의 부동산 관련 상품의 부실 문제로 관계자가 처벌을 받는 등 안정성에 대한 문제가 제기돼 왔다. 이에 금융 당국과 업계는 P2P 시장에서 부동산 담보 규제와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