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IBK기업은행, 新 국외전산 통합시스템 오픈

“성공적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 위해 지속적 노력할 것”

IBK기업은행(은행장 김도진)은 새로운 국외전산 통합시스템을 오픈했다고 14일 밝혔다. 


기업은행은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이라는 해외진출 전략과 현지 비대면 채널 강화 등을 위해 이번 시스템 재구축을 추진했다.


새로운 시스템의 주요 특징은 ▲스마트뱅킹 신설, 인터넷뱅킹 고도화 등 비대면 서비스 강화 ▲IBK글로벌 표준 패키지 구현 ▲대량정보 일괄 처리가 가능한 국외 정보계 구축 등이다.




특히 IBK글로벌 표준 패키지 구현은 해외 영업망의 효율적인 관리는 물론 새로운 해외 네트워크 확대 시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기업은행은 홍콩‧프놈펜‧뉴델리 지점을 시작으로, 올 11월까지 모든 국외지점과 해외법인에 새로운 국외전산 통합시스템 구축을 완료할 계획이다.


현재 12개국에 58개 해외점포를 가진 기업은행은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과 함께 2025년까지 총 20개국에 165개 점포 운영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해외 진출한 중소기업 지원은 물론 스마트뱅킹의 핵심인 모바일 기반의 IT 서비스 제공도 가능해졌다”며, “성공적인 IBK아시아금융벨트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두나무, ‘블록체인 무료강좌’에 뜨거운 관심...UDC 2019 개최 기념 두나무는 지난 13일 ‘업비트 개발자 컨퍼런스 2019’ 개최 기념 ‘블록체인 무료강좌’ 제2회 세션을 성황리에 마쳤다고 14일 밝혔다. 강좌에는 블록체인 업계 종사자는 물론, 일반인들까지 약 200명의 참석자들이 모여 블록체인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다시 한번 실감할 수 있었다. 1부 주제인 '블록체인의 개념과 역사, 블록체인과 암호화폐' 강연자로 나선 서울대학교 경영대학의 노상규 교수는 네트워크의 가치와 중요성을 강조하며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는 단순한 유행이 아니며 인터넷 혁명을 뛰어넘어 세상을 바꿀 열쇠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진 2부에서는 '블록체인이 가져올 생활의 변화, 산업 혁신의 미래' 주제로 넥스트머니 저자이자 조인디의 콘텐츠 책임자인 고란 기자가 강연을 진행했다. 고란 기자는 “공유경제 시대에서 기존의 주주 자본주의는 이미 한계에 봉착했다”며 “블록체인을 통해 기업의 성장에 기여한 노동자는 물론 소비자에게도 적절한 보상이 돌아갈 수 있는 21세기형 협동조합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생태계 저변 확대 및 대중화를 위해 마련된 무료 강좌는 오는 8월 20일에 마지막 강연을 남겨두고 있다. 두나무 관계자는 “지난 강연에 이어 블록체인을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