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부동산

롯데건설, '여수 웅천 캐슬 디아트' 10월 분양

롯데건설은 전라남도 여수 웅천동 1868-5번지 외 1필지에 들어서는 '여수 웅천 캐슬 디아트'를 10월 분양한다고 밝혔다. 지하 3층~지상 7층, 총 400실 규모다.


롯데건설이 여수에서 처음 시공을 맡았으며 빌트인 가구와 가전을 비롯해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인테리어, 커뮤니티 시설 등을 갖춘 생활형 숙박시설(레지던스) 물량이다. 시행과 분양은 수탁자인 아시아신탁(위탁자디아트디벨롭먼트) 담당이다.


단지 주변에는 KTX를 비롯해 여수공항, 종합버스터미널, 연안여객터미널 등이 인접해 있으며 CGV, 이마트, 병원(예정) 등 편의시설도 인접해 있다.


현재 롯데건설은 여수시 도원로 279 이레타운 2층(여수시 학동 67-8번지)에서 사전홍보관을 운영중이며 분양홍보관은 전라남도 여수시 웅천동 1807-5번지에 들어선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우리은행, 대전지역 코로나19 피해 소기업·소상공인에 특별자금 지원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이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75억원 규모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원, 대출기간은 최대 5년이다. 대출기간과 대출금액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특히,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광역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광역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2월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다”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