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플라이빗, 자금세탁방지(AML) 내부통제를 위한 임직원 교육 실시

URL복사

가상자산 거래소 플라이빗(Flybit)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대표 김석진)가 ‘특정금융거래정보의 이용 및 보고에 관한 법률(특정금융정보법)’ 시행에 대비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자금세탁방지(AML) 교육을 실시했다고 19일 밝혔다.

 


자금세탁방지(AML)란 금융회사 등 고객의 자금이 자금세탁행위에 이용되지 않도록 조직구성∙ 업무체계∙절차∙시스템 등을 갖춰 합당한 주의 의무를 다하는 것을 뜻한다.

 

이번 자금세탁방지(AML) 교육은 임직원들의 준법의식(Compliance Awareness)과 업무수행 능력 향상을 위한 취지로, 자금세탁방지 업무의 실무활용도 제고 및 글로벌 기준 자금세탁 방지 체계 등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교육 내용은 ▲자금세탁방지기구(FATF) 국제 기준 ▲특금법 시행령 개정안 주요내용 ▲국내 자금세탁방지 제도 ▲고객확인의무 등에 대한 주제로 진행됐다.

 

최왕도 플라이빗 자금세탁방지 팀장은 “이번 교육을 시작으로 임직원들이 자금세탁방지(AML) 제도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도록 정기적인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며 “직무별 차등화된 교육을 신설하여 임직원의 업무 전문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플라이빗은 지난 12월부터 금융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이상거래탐지시스템(FDS)을 구축해 운영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 내 자금세탁방지(AML) 시스템 구축할 예정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