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플라이빗, 호드(HORD) 토큰 세일 진행 ‘흥행 질주’ 예고

URL복사

가상자산 거래소 플라이빗(Flybit)의 운영사 한국디지털거래소(대표 김석진, 이하 플라이빗)는 토큰 중개 플랫폼(ITE) ‘Flybit WoW’를 통해 호드(Hord, HORD) 토큰 세일을 진행한다고 21일 밝혔다.

 


호드(HORD)는 인플루언서, 벤처캐피털(VC) 및 기타 ETF 시장 리더의 실시간 포트폴리오를 획득하고 거래하기 위한 프로젝트다. 유저들이 시장 리더의 라이브 포트폴리오 변경 사항을 원활하게 반영할 수 있도록 방송된 데이터를 소비하는 스마트 계약을 제공한다.

 

자체적으로 토큰화된 바스켓 ETF를 발행하고 거래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전체 포트폴리오를 토큰화해 생태계의 유동성을 공급한다. HORD 토큰은 소각 및 구매에 따른 5%의 수익을 성공 보수로 지급하고, ETF용 오더 북 DEX의 경우 0.25% 거래 수수료가 발생된다.

 

토큰의 총 발행량은 3억 2천만 개이며, 이중 15,000 만불 상당의 600,000개  HORD가 판매될 예정이다. 0.025 USDT로 1 HORD를 구매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플라이빗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플라이빗 관계자는 “전 세계적으로 성장 잠재력이 높은 프로젝트 팀의 토큰들을 엄격한 선별 기준을 통해 공개하며 가상자산 업계의 긍정적인 투자 문화에 대한 변화를 선도해 나가고 있다”며 “토큰세일을 진행한 프로젝트들이 연달아 조기 완판을 기록하면서 흥행에 성공한 만큼 호드(HORD) 토큰의 대한 투자자들의 기대감도 고조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편, 앞서 토큰 중개 플랫폼(ITE) ‘Flybit WoW’를 통해 토큰 세일을 진행한 디퍼네트워크(DPR)는 조기 완판 행진에 이어 원화(KRW)마켓에 공식 상장해 업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