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공유 · 문화

새마을금고중앙회,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11655매 기부

URL복사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난 25일, 코로나로 인한 혈액수급 부족 문제 해결을 위한 ‘MG새마을금고 가족 헌혈 캠페인’ 추진을 통해 헌혈증 11,655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기부했다고 28일 밝혔다.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인해 수혈용 혈액보유량이 급감해 혈액수급에 국가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새마을금고는 작년부터 ‘MG새마을금고 가족 사랑의 헌혈 릴레이’ 캠페인을 추진했으며,새마을금고 창립 58주년 및 지역상생의 날을 맞이하여 당초 5800매 기부를 목표로 캠페인을 전개하였으나, 새마을금고 및 중앙회 임직원과 MG신용정보 등 자회사의 적극적인 참여로 목표를 초과한 헌혈증 11,655매를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전달했다.


새마을금고의 나눔 정신을 실천으로 기부된 헌혈증은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통해 혈액이 필요한 환우들을 위하여 사용될 예정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새마을금고는 수익의 대부분을 지역사회에 환원하며 나눔문화 확산과 지역상생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해 왔다”고 강조하고, “헌혈은 위급한 상황에서 우리 이웃의 생명을 보호하는 소중한 나눔으로, 코로나19로 인한 혈액 수급량 부족을 극복과 혈액이 필요한 주변 이웃들을 위해 헌혈증 기부에 적극적으로 동참하였다” 라고 밝혔다.


앞으로도, 새마을금고는 상부상조와 지역상생 금융협동조합의 정체성을 바탕으로 전통시장 지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지속적인 사회공헌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