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인

권광석 우리은행장, 탈 플라스틱 캠페인‘ 고고 챌린지’ 참여

URL복사

우리금융지주의 자회사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권광석 은행장이 탈 플라스틱 캠페인 ‘고고 챌린지’에 참여했다.

 


‘고고 챌린지’는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참여자가 생활 속에서 하지 말아야 할 한 가지 행동과 해야 할 한 가지 행동을 SNS에 게시하고 다음 챌린지 참여자를 지명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이번 캠페인은 한성희 포스코건설 대표이사의 지명을 받아 동참했으며, 친환경 메시지 (‘일회용품 사용은 줄이고!,  다회용품 사용은 늘리고!’)를 담은 사진을 우리은행 공식 SNS에 게시했다.

 

권광석 우리은행장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우리 사회가 환경보호에 관심을 갖고 탈 플라스틱 사회에 좀 더 가까워지길 바란다”며, “우리은행 임직원들도 친환경 캠페인에 동참해 생활 속 환경보호 행동을 적극 실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ESG문화 확산을 위한 ‘으쓱(ESG)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4월부터 환경보호 캠페인 ‘지구는 WOORI가 지킨다’시즌Ⅲ를실시하고 있다. 임직원 대상으로는 친환경 활동 장려를 통해 에너지를 절약하고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고 있으며, 자원 순환사용을 위해 중고물품을 기부받아 아름다운 가게로 전달하는 등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있다.  또한, 종이통장을 줄이고 모바일통장 이용을 장려하는 ‘종이통장 줄이기’대고객 이벤트를 실시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ESG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