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롯데슈퍼와 협업할 스타트업을 찾습니다...'B.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챌린지 2022' 본격 가동

URL복사
롯데슈퍼가 미래의 주인공이 될 스타트업을 찾아 나선다.



롯데슈퍼는 5월 16일 롯데벤처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이끌어 나갈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B.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챌린지 2022' 모집을 시작한다.

'B.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챌린지 2022'는 대기업에 필요한 기술력 및 서비스를 가진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해 대기업과의 협업, 기술·서비스의 시장 검증 기회를 제공하고, 향후 사업 제휴 가능성을 이끌어 내기 위한 대표적인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이다.

롯데슈퍼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가 공동 운영하며, 롯데벤처스도 함께 참여해 시너지를 높일 예정이다.

롯데슈퍼는 선도적 디지털 전환을 통한 리테일 혁신 및 경쟁력 제고를 위해 이번 챌린지를 시행하게 됐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의 첫 협업인만큼, 롯데슈퍼에 적합한 아이디어를 갖춘 스타트업의 지원을 기대하고 있다.

모집 분야는 ▲인적 대응 없는 전화주문 서비스 ▲매장 상태 인식(결품 · 진열) ▲고객 스스로(Self Check) 계산 ▲AI 빅데이터 인식 ▲그 외 롯데슈퍼 고객 · 매출 증대에 기여 가능한 자유 주제 등 총 5가지다. 롯데슈퍼에 제안할 기술 및 서비스를 가진 전국 소재의 7년 미만 스타트업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총 3개 기업을 선정할 예정으로, 선정된 기업은 약 6개월 간 롯데슈퍼 현업 팀과의 협업을 바탕으로 검증 단계를 거친 후, 롯데슈퍼 온 · 오프라인 현장 내 POC(사업 실증) 기회를 제공받게 된다.

POC 지원과 더불어,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를 통해 기업당 최대 1천만원의 사업화지원금도 제공된다. POC 지원 종료 후에는 향후 투자유치의 성공을 위한 피칭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도 함께 주어질 예정이다.

이 외에도 롯데벤처스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L-Camp(엘캠프)'에 우대 선발 기회가 부여되며, 관련 산업계 · 투자사 연계 및 멘토링, 장비 및 공간 등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의 인프라를 통한 집중적인 혜택을 제공받게 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오는 6월 6일까지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할 수 있으며, 서류평가 및 발표평가를 통해 최종 선정될 계획이다.

고현호 롯데슈퍼 ESG경영팀장은 “스타트업 오픈이노베이션 챌린지를 통해 롯데슈퍼는 미래 혁신 아이디어를, 스타트업은 사업화 기회를 얻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더불어 롯데슈퍼는 앞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