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인

CFA한국협회장에 박천웅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 대표 재선임

URL복사

박천웅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 대표이사가 CFA한국협회 회장에 재선임됐다.



박천웅 회장은 “첫 임기 중에 기업거버넌스와 ESG 분야의 토론을 선도하고 정부와 금융업계, 그리고 학계와의 연결점을 확대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코로나 바이러스가 우리의 대외적 활동을 제약하는 상황에서 협회의 내실을 더욱 다지는 시기로 삼겠다” 고 말했다.


박천웅 회장은 연세대 경제학과와 동 대학원을 졸업하고 미국 노트르담대 경영대학원에서 경영학 석사(MBA)를 취득한 뒤 메릴린치인베스트먼트매니저스(MLIM) 포트폴리오 매니저, 모건스탠리 증권에서 리서치 총괄 등을 역임했다.


이어 우리투자증권(현 NH투자증권) 기관리서치 사업부 대표 및 해외 사업부 대표, 미래에셋자산운용 국제 마케팅부문 대표와 홍콩법인 사장 등으로 재직했다. 2012년 10월부터는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 대표이사(사장) 로 재직중이다.


CFA는 국제금융시장에서 가장 권위를 인정받는 자격으로 전세계적으로 151개 지역협회를 두고 있다. CFA 자격을 취득하기 위해서는 CFA협회가 주관하는 3차례 시험에 합격한 뒤, 최소 4년의 실무경력을 인정받아야 한다.


뿐만 아니라 업무상 윤리적으로 문제가 없음을 입증해야 한다. CFA 한국협회는 CFA Institute의 유일한 한국지역 협회로 1999년 설립됐으며, 2020년 7월, CFA Institute에서 매년 전 세계 160여개 societiy를 대상으로 그 해 최고의 활약과 성과를 달성한 society를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수상하는 2020 Society Award를 수상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