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SC제일은행, 여성 청년 핀테크 창업가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 육성 MOU

URL복사

SC제일은행은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 여성 청년층의 핀테크 인재 양성 및 창업 활성화를 위한 사회공헌활동 협력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스페이스 살림은 서울시 출연기관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이 운영하는 성평등 경제복합공간이다.

 


SC제일은행과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이 협약에 따라 핀테크 창업을 희망하는 여성 청년들을 대상으로 한 인큐베이팅 프로그램 ‘Women in FinTech(우먼 인 핀테크) 아카데미’를 함께 진행한다. 스페이스 살림에서는 아카데미 참가자들을 대상으로 한 혁신적인 여성 창업 기반 마련 및 스타트업 성장 지원을 위한 교육 및 행사들이 열리며, 아카데미 데모데이 상위 3개 팀에게는 스페이스 살림의 스타트업존 단독사무실 입주 기회 및 사용료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또한 스페이스 살림에 입주 중인 여성 창업인들과 아카데미 참여자들간의 네트워킹 프로그램 주선 등도 이뤄질 예정이다.

 

2020년 시작된 ‘Women in FinTech 아카데미’는 일반적인 핀테크 교육 내용에 SC제일은행의 모기업인 스탠다드차타드(SC)그룹이 보유한 글로벌 핀테크 노하우를 접목한 창업역랑강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디지털뱅킹, 정보보안 등 은행 실무자의 전문 멘토링을 가미해 프로그램의 차별화를 꾀하고 있다. 이번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의 협약은 2020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여성과학기술인지원센터(WISET)와 체결한 업무협약에 이어 두 번째이다.

 

2020년 진행된 1기 프로그램에서는 총 30개 팀이 6주 간 핀테크 비즈니스 전문가들의 실무 교육, 창업 멘토링, SC제일은행 및 홍콩SC벤처스 임직원들의 글로벌 핀테크 교육 등을 이수했으며, 데모데이에서 선정된 최상위 5개팀은 총 1100만 원의 상금을 받았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 함께하는 2기 프로그램 참가자는 오는 5월 12일부터 모집하며, 자세한 내용은 추후에 공지할 예정이다.

 

한편, SC제일은행은 “더 나은 미래를 위해 지역사회와 오래도록 함께 한다”는 의미를 담은 모기업 SC그룹의 브랜드 약속인 ‘Here for good’을 국내에서 지속적으로 실천해오고 있다. 이번 여성 핀테크 창업가 육성(Women in Fintech) 업무협약도 지역사회의 발전과 번영에 기여하기 위해 청년들의 불평등을 해소하고, 경제적 포용 확대를 목표로 하는 SC제일은행의 교육(Education), 취업(Employability), 창업(Entrepreneurship) 역량강화 프로그램의 일환이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