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하나은행, 'ESG 경영 및 한국판 뉴딜기업 지원' 위한 기술보증기금과 협약

은행권 최초 'ESG 평가인증제도' 도입을 통해 ESG 금융의 신뢰도 제고

URL복사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한국판 뉴딜의 성공과 ESG 경영 기업의 혁신 성장을 지원하고자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과 'ESG 경영 및 한국판 뉴딜 기업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하나은행과 기술보증기금이 함께 ESG 경영에 앞장서는 기업의 성장과 한국판 뉴딜 산업의 육성을 위한 맞춤형 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유동성 지원은 물론 금융비용 절감 등 적극적 ESG 금융 지원을 전개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업무 협약은 전 세계적 화두인 ESG 경영의 확산을 위해 개별 금융기관 차원의 ESG 지원 활동을 넘어 은행과 금융공기업 상호 협업체계 강화를 통한 ESG 금융 공동 지원의 첫 걸음이라는 점에서 그 의미를 더했다.

 

하나은행은 이번 'ESG 경영 및 한국판 뉴딜 기업 지원 업무협약'으로 총 1000억원 규모의 자금을 다양한 분야의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폭넓게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기술력을 갖춘 ▲친환경(그린 뉴딜) 기업 ▲사회적 책임(사회적 안전망 강화) 기업 ▲디지털 뉴딜 기업 ▲지역균형 뉴딜 기업 ▲하나은행 추천 ESG 우수 중소기업 등이다.

 

이번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중소기업들은 하나은행의 보증서 담보대출을 통해 ▲하나은행에서 0.2%의 보증료 지원 ▲하나은행의 특별출연을 통한 보증비율 상향 ▲기술보증기금에서 0.2%의 보증료 감면 지원 ▲대출금리 감면 등 다양한 금융 혜택을 지원 받을 수 있게 된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기술보증기금과의 협업을 통해 한국형 뉴딜 기업부터 ESG 경영 기업까지 새로운 국가 동력이 탄생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을 드리겠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형 뉴딜의 성공을 선도하는 은행의 역할을 수행함은 물론 ESG 경영 환경 조성으로 중소기업의 혁신성장을 지원하는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은 최근 'ESG 평가인증제도'를 은행권 최초로 도입했다. ESG 평가인증은 은행에서 취급하는 ‘Green Loan’에 대한 ESG 평가 업무를 신용평가회사와 회계법인 등 외부 전문 기관을 통해 인증받는 것으로, 해당 인증을 받은 기업과 프로젝트는 하나은행 ESG 금융 지원 대상으로 인정돼 평가비용 지원 등 혜택을 제공받는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