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BC카드 IDEA로 기업의 비즈니스 성공 지원

기업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출시…고객, 채널, 상권 등 세분화해 심층 분석

URL복사

BC카드가 국내외 기업, 공공기관, 대학 등과 축적한 데이터 역량 기반으로 기업 맞춤형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 ‘BC IDEA’를 3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BC IDEA(BC Intelligence Data for Enterprise Advance)는 기업 매출 추이를 통한 브랜드 현황, 경쟁관계를 다이내믹하게 분석해 마케팅 등 비즈니스 전략 수립을 지원한다. BC카드가 보유한 320만 가맹점, 3600만 고객 데이터, 월 약 5억건의 카드 결제 데이터를 기반으로 ▲ 고객 ▲ 채널 ▲ 상권 요소로 세분화해 심층 분석을 실시한다.

 

먼저 고객 분석은 시장 현황, 브랜드 트랜드, 소비자 행동으로 구성된다.  해당 업종 전체 이용액 및 거래 건수, 브랜드별 매출 현황,  고객 선호도(방문 빈도) 등으로 세분화해 기업의 니즈에 맞는 데이터가 제공된다.

 

기업이 최우선적으로 접근해야 하는 채널도 조언해준다. 온라인 쇼핑몰, 배달앱 등 온오프라인 판매 채널의 시간대별, 요일별 매출 자료 기반으로 각 채널별 고객 이용 특성을 분석해 의뢰 기업이 집중해야 하는 채널을 추천한다

 

마지막으로 BC카드가 보유한 전국 1200대 상권 정보와 250여개 업종별 카드 이용 현황 데이터를 바탕으로 다차원적인 상권 분석자료도 제공한다. 해당 지역 최대 3Km 내 유사 점포, 유동 인구 분석(소득, 가구 현황 등)을 통해 점포별 안정성과 성장성을 예측해 준다.

 

변형균 BC카드 AI빅데이터본부 본부장(상무)은 “BCIDEA는 외식, 소비재, 유통 등 카드 매출이 발생하는 모든 업종에 맞춤형 심층 분석이 가능하다”며 “관련 업종의 대상 기업뿐만 아니라 이들 기업에 투자하고 싶은 투자자들에게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BC카드가 운영중인 ‘금융 빅데이터 플랫폼에서는플랫폼 산하 13개 기업과 1개의 공공기관이 참여해 카드 소비, 보험, 증권·투자, 유동인구, 부동산, 맛집, 소셜 데이터를 생산·제공하고 있다. 현재까지 600여개 기업, 6000여명이 기존 서비스 강화 혹은 신규 서비스 출시에 활용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