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영상

새마을금고, 동해안 산불피해 성금 및 구호 키트 기부 전달식 추진

URL복사
새마을금고는 동해안 산불지역 피해 조기 복구를 위한 성금 7억원과 재해구호키트(이재민 구호 키트,자원봉사자 키트) 제작을 위한 기부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새마을금고는 지난 3월초에 발생해 10일 넘게 이어진 동해안 산불 지원을 위해 전국 새마을금고와 중앙회가 모은 성금7억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해 재해구호 모금활동에 앞장선 바 있으며,재난·재해 현장에서 필요한 물품을적시에 지원하기 위해 자원봉사자 키트를 제작해 전달한 바 있다. 또한 생필품 등으로 구성된 이재민 구호키트는 4월 중 제작이 완료되는대로 재해지역 주민 긴급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새마을금고 관계자는 신속한 복구 지원을 위해 성금 및 자원봉사자 키트를 선제적으로 전달하고 금번 전달식을 개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외에도 2020년에 새마을금고의 지원으로 제작된 이재민 주거용 임시주택 ‘MG희망하우스’ 도 이번 산불 피해지역 주민들을위한 임시 주거시설로서 제공되어 큰 도움을 주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동해안 지역 산불로 인해 아픔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 며“새마을금고는 지역과 상생하는 지역주민의 가장 가까운 이웃으로 항상 함께하겠다.”라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