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공유 · 문화

우리카드, 코로나 블루 · 산불피해 극복 위한 'NU 그린콘서트' 개최

URL복사
우리카드(사장 김정기)는 코로나 장기화와 동해안 산불피해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비대면 콘서트 ‘NU 그린콘서트’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 콘서트는 온라인을 통해 '사람·환경·희망의 그린콘서트 ‘Dear my spring’'을 주제로 지난달 14일부터 22일까지 진행됐다. 5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사내 오디션을 통해 선발된 임직원 등 총 7명이 가수로 출연했다.

매일 1곡씩 우리카드 공식 유튜브 계정을 통해 공개됐으며, 응원 댓글과 호응도에 따라 출연금 1천만원을 조성하여 서울환경연합에 전달할 계획이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코로나19와 동해안 산불피해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을 위해 노래를 통해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콘서트를 기획했다”면서,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 싶은 우리카드 가수의 노래 들으시면서 따뜻한 봄 보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카드는 지난해 3월 ESG경영 실천을 위해 ‘그린선포식’을 선포해 다양한 친환경, 사회적 활동을 진행했고, 지난달 동해안 산불 피해 고객을 위해 ▲카드 이용대금 최대 6개월 청구 유예 ▲신규 연체이자 감면 및 최대 3개월 연체기록 삭제 ▲추심유예 및 현장 추심 중단 ▲카드론·현금서비스 등 금리우대 등 특별 지원을 실시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