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Visa, 한국에 탭 투 폰 서비스 최초 도입… 스마트폰 앱 통한 EMV 컨택리스 결제 지원

결제 플랫폼 셀피와 함께 모바일 앱 통한 EMV 컨택리스 결제 국내 최초 상용화

Visa가 IBK기업은행과 함께 ‘탭 투 폰(Tap to Phone)’ 솔루션을 한국에서 최초로 선보였다.


Visa의 탭 투 폰 솔루션은 별도의 하드웨어 없이 스마트폰을 결제 단말기로 이용해 컨택리스 결제를 가능케 하는 솔루션이다.

솔루션 도입을 통해 한국에서는 최초로 모바일 POS에서 EMV 컨택리스 결제가 지원된다. Visa는 결제 플랫폼 셀피(Cellfie)와 함께 소상공인을 지원하는 IBK기업은행의 모바일 POS 솔루션  BOX POS에 탭 투 페이를 탑재함으로써, 스마트폰에서도 EMV 컨택리스 결제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로써 가맹점주 및 소상공인들은 별도의 POS 결제 단말기 없이 스마트폰에서 EMV 컨택리스 결제를 제공할 수 있어 경제적이며,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결제를 지원할 수 있어 매출 손실을 방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소비자들도 스마트폰에 Visa 컨택리스 카드를 단순 탭하기만 하면 결제가 완료되어 보다 간편한 결제 경험을 누릴 수 있게 됐다. 

Visa는 비대면 서비스가 뉴노멀로 부상한 가운데 탭 투 폰 출시를 통해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이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고 비접촉식 결제 인프라를 구축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 Visa의 탭 투 폰 솔루션은 현재까지 십여 개 시장에서 상용화됐으며, 한국을 비롯한 아태 지역 전반으로 확대되어 나가고 있다.

패트릭 스토리 (Patrick Storey) Visa 코리아 사장은 “팬데믹을 지나오며 가속화된 디지털화로 비접촉식 결제에 대한 관심과 다양한 결제 수단에 대한 수요가 증가했다”라며 “Visa의 탭 투 폰 솔루션을 통해 소상공인들이 컨택리스 결제에 대한 물리적∙금전적 부담을 덜고, 동시에 소비자들도 편리한 결제 경험을 누릴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Visa는 코로나19 팬데믹 장기화에 따른 경제적 위기 극복을 위해 중소기업의 회복이 급선무라는 문제의식을 느끼고 2020년 6월부터 아시아 태평양 전역 내 1천만 개 중소기업을 위한 비즈니스 지원안을 발표하는 등 다방면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