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KB국민은행, 금융·통신의 융합된 새로운 모바일 서비스 'Liiv M'

안전하고 편리한 금융거래...가입부터 해지까지 모바일로

KB국민은행은 28일, 금융과 통신의 융합으로 고객의 일상을 바꿔놓을 새로운 모바일 서비스 'Liiv M(리브모바일)'의 사전 론칭행사를 열며 본격적인 혁신성장의 닻을 올렸다고 밝혔다. 

 


'Liiv M'은 기존 통신사의 복잡한 요금제를 간소화한 합리적인 요금제 뿐만 아니라 약정 부담 없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모바일로 쉽고 빠르게 가입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편리하고 안전한 금융거래, 간편한 가입, 심플하고 합리적인 요금제, MVNO 최초의 5G 요금제 출시 등 기존 통신서비스 대비 차별화된 경쟁력으로 금융–통신 융합의 메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KB국민은행은 'Liiv M'런칭행사를 시작으로 단계별 서비스 확장에 나선다. KB국민은행은 오는 29일부터 KB국민은행 직원을 대상으로 시범서비스를 시작하고, 11월 4일부터 고객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예정이다.

 

다음달 4일부터는 국내 사용 유–무선 음성통화 및 문자 무제한 제공 등 합리적인 통신요금을 원하는 국민들에게 금융결합으로 할인된 요금제를 우선 제공하는 통신서비스를 선보이고, 12월 중순부터는 Self 개통, 친구결합 할인, 잔여데이터 포인트리 환급, USIM 인증서 등의 본격적인 금융·통신 융합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그 동안 모바일로 금융거래 시 소비자는 공인인증서를 발급받고, 휴대폰 교체 시마다 공인인증서를 새로 발급받아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하지만 'Liiv M'은 USIM 내 KB모바일인증서를 탑재해 휴대폰을 교체하더라도 사용중인 유심칩을 삽입하면 인증서 추가 발급 없이 보다 편리하고 안전하게 금융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KB국민은행은 유심 인증서 서비스 확대 전 개통한 고객이 해당 서비스를 원할 경우 당일배송(서울 및 수도권지역) 등을 통해 고객 불편 없이 무료로 유심 교체를 지원할 예정이다.

 

친구결합 제도는 가입자 1명을 결합할 경우 결합된 고객 모두에게 월 2200원의 할인이 적용된다. 무서류·무방문의 비대면 초대·수락방식으로 'Liiv M'가입자 누구나 최대 3명까지 월 6600원의 할인을 적용 받을 수 있게 된다. 친구결합 제도로 가족만을 대상으로 적용되던 기존 통신사의 할인제도 대비 범용성을 확대하였다. 또한, 가입한 요금제의 데이터를 다 사용하지 못할 경우에는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는 ‘리브 메이트(Liiv Mate)’포인트리로 최대 1000포인트리를 적립해 줌으로써 추가 요금할인 효과가 있다.

 

한편, 'Liiv M'출시를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 행사가 이어진다. 갤럭시 폴드 100대, 갤럭시 노트10 900대 등 총 1000대의 5G 휴대폰을 경품으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시작으로, 5G 요금제를 가입하는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선착순 요금제 3개월 무료 지원 이벤트, 올해 연말까지 Liiv M에 가입하는 전 고객을 대상으로 유튜브 프리미엄 3개월 이용권 제공 이벤트 등 다양한 이벤트가 순차적으로 진행된다.

 

이에 더해 KB국민은행은 대화형 뱅킹 플랫폼인 리브똑똑(Liiv TalkTalk) 앱을 통해 24시간, 365일 챗봇 상담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서비스 가입이 불편한 고령계층 및 사회취약계층의 편의를 위해 디지털 점포(2개점) 및 거점 영업점(10개)에 디지털 컨설턴트를 배치해 요금제 및 부가서비스 가입 안내, USIM·앱 설치 등의 대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서울 중구 반얀트리 클럽 앤 스타 서울에서 열린 'Liiv M(리브모바일)' 론칭행사에는 금융위원회 손병두 부위원장, 권대영 금융혁신기획단장,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이태희 통신정책국장, 방송통신위원회 최성호 이용자정책국장, KB금융지주 윤종규 회장, 허인 KB국민은행장, LG 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및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