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티아이, 저소득층 아동 위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비 후원

하나금융티아이는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대비 아동용 마스크 1000매와 손소독제 100개를 전달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마스크 사용과 손 씻기는 필수적인 예방수칙이지만 기본적인 생활비도 부족한 저소득층 가정에서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여러 차례 구입하여 이를 지키기는 매우 어려운 현실이다.


하나금융티아이는 지난 2017년 인천 청라국제도시로 이전 후 지역사회와 함께 소통하며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왔다. 이번 후원으로 이웃들이 겪고 있는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지원하게 되었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인천지역본부를 통해 인천 지역 저소득층 가정 아동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유시완 대표이사는 “최근 마스크 수요가 급증하여 가격이 높아지며 모든 가정에 경제적 부담이 더해지고 있는 상황이라 이런 후원에 참여하게 되었다. 마스크와 손소독제가 지역 사회 내 감염 확산 방지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지역사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 나갈 것을 약속 한다”고 밝혔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신정원 인천지역본부장은 “경제적인 어려움으로 감염 위험에 더 노출될 수 있는 상황에서 취약 계층에 대한 지원이 절실하다. 마스크와 손소독제가 꼭 필요한 아동들에게 잘 전달하겠다”면서 기업의 신속한 후원에 감사의 말을 전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