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한컴인텔리전스-LX공사, 디지털트윈 플랫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 체결

URL복사

한컴MDS의 연결 자회사인 한컴인텔리전스(대표 지창건)가 LX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 이하 LX공사)와 디지털트윈 활성화를 위한 빅데이터 수집에 나선다.

 


한컴인텔리전스와 LX공사는 지난 12일, LX 본사(전주시 덕진구 소재) 7층 회의실에서 지창건 한컴인텔리전스 대표와 최송욱 LX공사 공간정보본부장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도시문제 해결형 디지털트윈 플랫폼’ 서비스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전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한컴인텔리전스는 IoT(사물인터넷) 관리 플랫폼 ‘네오아이디엠(NeoIDM)’을 지원해 IoT 기반의 실내‧외 데이터 수집, LX디지털트윈 플랫폼 연계를 추진한다.

 

LX공사는 한컴인텔리전스의 네오아이디엠을 통해 수집된 데이터를 활용하여 디지털트윈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데이터 공유 기반의 디지털트윈 플랫폼을 구축한다.

 

앞서 한컴인텔리전스는 안면인식 발열 감지 시스템 하이달(Hi.DAL)과 LX공사의 디지털트윈을 연계해 실시간으로 출입자의 발열여부를 체크하고, 동선을 파악하는 등 코로나19 확산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바 있다.

 

또한, 대기 오염물질 감지 센서를 활용하여 실시간 모니터링 및 제어가 가능한 하이캡스(Hi.CAPS)를 디지털트윈에 접목하는 등 한컴인텔리전스의 IoT 기반 데이터 취득 및 융합 기술과 LX공사의 디지털트윈을 활용한 디지털트윈 서비스 혁신을 추진해오고 있다.

 

LX공사는 지난해 전주시와 전국 최초로 디지털트윈 모델을 구축하고 환경, 안전 등 다양한 도시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디지털트윈 서비스 8종을 제공하는 등 국내 디지털트윈 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한편, 한컴인텔리전스는 음성인식, 기계번역 등 요소 기술을 바탕으로 개발한 인공지능 데이터 수집 가공 솔루션 및 데이터 사이언스 플랫폼 등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에는 ‘AI EXPO 2021’에서 자체 개발한 인공지능 서비스형 플랫폼 'NARU AI’와 지능형사물인터넷(AIoT) 기반의 스마트 스토어 서비스 '하이 스토어’ 등을 선보이며 주목받은 바 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