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포커스

KISA, 글로벌 침해사고 대응 역량 강화했다!

URL복사

한국인터넷진흥원은 글로벌 사이버위협 대응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APISC(Asia-Pacific Information Security Center) 침해사고 대응 교육’을 10월 18일부터 22일까지 5일 동안 온라인으로 실시했다고 밝혔다.

 


올해로 16회째를 맞이한 이번 교육은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남미 등 각지에서 총 27개국 30개 침해사고대응팀(CERT) 관계자들이 참석하여, 국가별 정보보호 체계현황 및 침해사고 대응 최신사례 등 사이버 침해사고에 효과적으로 대비하기 위한 법적·기술적 내용을 공유했다.

  

특히, 이번 교육에는 ▲주어진 환경(국가,법률 등)에 따른 CERT 구축과 운영을 위한 방법 ▲최근의 기술 동향 및 ▲토론과 실습 등 교육생들이 직접 참여하는 프로그램이 함께 구성됐다.


한미 정상회담 이후 한국과 미국의 글로벌 사이버보안 역량강화 노력의 일환으로 ▲한국(KISA), KrCERT/CC(이동근 침해대응단장), ▲미국(DHS), CISA(Cindy I. Munoz), ▲브라질, Team Cymru(Jacomo Piccolini) alc ▲폴란드(NASK), CERT.PL(Pawel Pawlinski) 총 4개국의사이버 위협 동향과 성과에 대해 공유하는 웨비나가 진행됐다.


이원태 KISA 원장은 “국경을 초월해 발생하는 사이버 위협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서는 국가 간 상호 신뢰와 지속적인 역량 개발이 필수”라며, “KISA는 글로벌 유관기관과 협력을 유지하며 우리원의 역량을 국제사회와 나누고, 견고한 사이버 대응 공조체계 구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