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니언

이수형 파인아시아자산운용 대표, 한국핀테크산업협회 부회장으로 선임

한국핀테크산업협회는 정기이사회에서 파인아시아자산운용 이수형 대표가 제4대 한국핀테크산업협회 부회장에 선출되었다고 밝혔다.

 


파인아시아자산운용은 종합운용사로서 주식, 채권, 부동산, 특별자산 등을 활용한 다양한 펀드상품을 시장에 제공하고 있으며, AI를 활용한 자산운용상품 기획, 로보어드바이저 솔루션을 이용한 신규상품(펀드) 개발 등 핀테크를 활용한 자산운용 혁신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파인아시아자산운용 이수형 대표는 서울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한 뒤, 한컴그룹 총괄 변호사를 거쳐 지난 2018년 경영총괄 상무로 파인아시아자산운용에 합류한 뒤 2019년 대표이사로 새롭게 선임되면서, 자산운용업계 최초로 30대 여성 CEO로 뽑히며 주목받았고, 실력을 인정받아 2021년 대표이사 연임에 성공했다.

 

이수형 대표는 “한국핀테크산업협회의 부회장으로 선출되어 기쁘고 영광스럽다” 며  “파인아시아자산운용의 투자 역량을 활용하여 유망한 핀테크 회사들과 자본시장을 연결하고, 인수합병 및 상장 등 성장 기회를 제공하여 핀테크 생태계 발전에 이바지 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핀테크산업협회는 금융위원회 설립 인가 비영리 사단법인으로 핀테크 기업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국내 최대의 핀테크 네트워크 기관이다.


지급결제, 자산관리, 블록체인, 크라우드펀딩, 인슈어테크 등 다양한 분야에서 디지털 금융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370여 개 핀테크 기업이 회원사로 참여하고 있고, 이번에 참여한 파인아시아자산운용과 함께, 네이버파이낸셜, 두나무, 토스, 카카오페이, 빗썸 등 핀테크업계의 선도적인 회사들이 임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