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KT, 6GHz 이용하는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6E’ 출시

KT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가 스마트홈 시대의 구심점이 될 것”

KT(대표이사 구현모)는 ‘와이파이6E’를 적용한 가정용 와이파이 공유기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GiGA WiFi Premium 6E, GWP 6E)’를 국내 통신사 중 처음으로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와이파이6E는 기존 와이파이6(802.11ax)를 확장한 표준 규격이다. 이 표준은 2.4GHz와 5GHz 주파수에 추가적으로 신규 주파수 대역인 6GHz 채널을 지원해 주파수 간섭 영향이 적다. 와이파이6E는 와이파이6보다 2배 빠른 속도를 제공한다.

KT는 와이파이 기반 디바이스 수 증가와 기존 주파수 대역(2.4, 5GHz)을 사용하는 와이파이 공유기의 사용량이 늘어나는 것을 고려해 고객에게 더욱 쾌적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가정용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 공유기를 기획했다.

갤럭시 S22 플러스와 울트라, 갤럭시Z 폴드4을 비롯해 갤럭시북2가 와이파이6E 표준을 지원한다. 이 기기를 이용하면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 성능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다. 기존 와이파이6 공유기 ‘기가 와이파이 홈 에이엑스(ax)’가 최대 1.2Gbps의 속도를 제공하고,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는 최대 2.4Gbps를 지원한다.

KT는 지연 없는 인터넷에 대한 수요와 스마트 가전으로 집을 꾸미고자 하는 세대가 늘어나는 만큼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가 스마트 홈 시대의 구심점이 될 것으로 내다봤다.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의 임대료는 3년 약정 기준 월 7,700원(부가세 포함)이다. ‘인터넷 슈퍼프리미엄’을 3년 약정으로 이용할 때 단말은 무료로 제공되며, 인터넷 프리미엄을 3년 약정으로 이용할 경우 4,400원을 할인 받아 월 3,300원에 쓸 수 있다..

KT는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 출시를 기념해 2023년 3월 31일까지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인터넷 프리미엄플러스’ 이용 고객이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를 신청하면 이용 요금을 매월 1만6,500원 3년간 할인 해준다. KT 홈페이지에서 상품에 대한 상세한 내용과 주의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KT 커스터머사업본부장 구강본 상무는 “가정 내 와이파이 접속단말 증가와 고품질 콘텐츠 소비 트렌드에 맞춰 기가 와이파이 프리미엄 6E를 준비했다”라며, “1등 인터넷 사업자로서 인터넷 이용 환경 개선을 위한 서비스 경쟁력을 계속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