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테크 로드

코빗, ‘수수료는 제로, 인센티브는 플러스’ TV 광고 공개

국내 최초 가상자산 거래소 코빗(대표 오세진)이 ‘수수료는 제로(ZERO), 인센티브는 플러스(PLUS)’ TV 광고를 공개했다고 4일 밝혔다.


코빗은 지난 10월부터 시행 중인 거래 수수료 전면 무료 이벤트를 비롯해 메이커 주문 시 거래 금액의 0.01%를 되돌려주는 메이커 인센티브 혜택까지 널리 알리고자 TV 광고를 기획했다. 이번 캠페인은 12월 한 달간 지상파 MBC TV의 주요 예능, 뉴스, 각종 연말 시상식 프로그램 등에서 광고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코빗은 이미 지난달 서울 이태원 일대 전광판과 명동 상가에서 옥외광고를 통해 이번 TV 광고와 동일한 콘셉트의 광고 캠페인을 진행했었다. 이제 오프라인에서 TV까지 광고 영역을 넓히면서 코빗은 자사 브랜드 인지도 제고 및 신규 고객 유입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세진 코빗 대표는 “이번 TV 광고에서는 수수료 전면 무료와 메이커 인센티브라는 코빗의 차별화된 고객 혜택을 알기 쉽게 표현했다”며 “앞으로도 코빗은 다양한 고객 서비스를 선보이며 가상자산 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코빗은 지난해 5월과 6월에 국민 배우 마동석과 인기 예능 프로그램 SNL코리아에서 주기자 캐릭터로 활약한 배우 주현영을 내세워 창사 첫 TV 광고를 진행하는 등 대규모 광고 캠페인을 펼친 바 있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