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영상

“마리오아울렛, 일본 정통 음식 전문관 오픈"

마리오아울렛, 일본 정통 요코하마 라멘 전문점 ‘마치다 쇼텐’ 국내 1호점 첫 오픈

한국 최대의 도심 아울렛 마리오아울렛이 국내에서 처음으로 일본 정통 음식 전문관을 오픈한다.


마리오아울렛(회장 홍성열)은 30일 일본 제1의 외식업체 ㈜기프트홀딩스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일본 정통 음식 전문관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마리오아울렛 고객들은 매장에서 현미를 직접 도정하고 면을 만드는 등 정성스럽게 준비된 최고의 맛을 경험할 수 있게 된다.

오는 6월 8일 마리오아울렛 3관 12층에 문을 여는 일본 정통 음식 전문관은 일본 라멘 전문점 ‘마치다 쇼텐’과 일본 가정식 전문점 ‘미사쿠’, 일본 튀김 요리 전문점 ‘카츠 바이 혼’으로 구성됐다. 오는 9월에는 일본 비빔라면 전문점 ‘아부라 소바’도 문을 열 예정이다.

일본 최고의 대중 라멘 전문점 ‘마치다 쇼텐’의 국내 1호점에서는 일본에서 도입한 제면기로 매장에서 면을 직접 만들어 식감을 살린다. 칼국수를 세워서 자르는 듯한 제면 방식으로 면발이 굵고 수분이 적어 ‘폭신폭신하다’는 느낌을 받는다. 일본식 간장과 닭에서 뽑은 기름, 메추리알 등을 이용해 감칠맛을 더했다.

일본 가정식 전문점 ‘미사쿠’에서는 숯불에 구운 연어구이와 고등어구이, 함박 스테이크, 돼지고기 철판 볶음 등을 일본 현지 가정에서 제공하는 맛 그대로 구현했다. 국내 근해에서 잡히는 생선을 이용하고, 현미를 매장에서 직접 도정해 최고의 맛을 살린다.

일본 정통의 튀김 요리를 구현한 ‘카츠 바이 혼’에는 등심을 통째로 받은 뒤 매장에서 직접 손질해 원재료의 풍미를 살렸다.

마리오아울렛과 마치다 쇼텐은 1년여의 세심한 준비 끝에 이번 제휴를 성사시켰다. 마치다 쇼텐은 숙련된 마리오아울렛의 셰프들을 일본으로 초청하여 요리 방법을 전수했다. 셰프들은 현미 도정, 면 제조, 일본식 요리법 등을 꼼꼼하게 배워 한국 고객들의 입맛에 맞춘 최고의 일본 정통 음식을 선보일 수 있도록 했다.

마리오아울렛은 일본 현지 골목길을 표현하는 ‘요코초’의 분위기를 담아낸 인테리어를 구성했다. 마리오아울렛은 마치다 쇼텐과의 제휴를 통해 고객들에게 일본 대중 음식의 진정한 맛을 선보일 뿐만 아니라, 일본 대중 음식 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새로운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치다 쇼텐은 지난 2008년 1월, 도쿄도 마치다시에 1호점을 연 일본의 대표적인 대중음식 회사이다. 지난 2009년 12월 설립한 마치타 쇼텐의 모회사 기프트 홀딩스는 도쿄증권거래소에 상장돼 있다. 일본에 744개 매장을 보유하고 있고, 미국, 태국, 말레이시아, 홍콩, 타이완, 베트남, 캄보디아, 필리핀 등 해외에도 23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마치다 쇼텐은 일본에서 가장 대중적인 라멘 선두주자로 꼽히며, 돼지뼈 간장 베이스의 중후한 국물과 쫄깃한 일본 가정에서 만드는 이에케(E.A.K)라멘 특유의 식감을 자랑한다.

포토이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