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

삼성카드, 홈플러스와 함께 고객들에게 할인 혜택

홈플러스 이용 고객 대상 할인 혜택 제공

삼성카드가 홈플러스와 함께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삼성카드는 홈플러스에서 삼성카드로 결제하는 회원들에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먼저 28일까지 매주 목, 금, 토, 일요일에 삼성카드로 신선특란 30구, 1등급 대란 30구 구매 시 각 2000원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삼성카드로 축산품 구매 시 현장할인 혜택도 제공한다. 오는 10일까지 소고기 꽃갈비살 30% 할인, 11일부터 17일까지 돼지고기 목심·삼겹살 30% 할인, 18일부터 24일까지 소고기 안심 30% 할인, 25일부터 31일까지 '농협안심한우' 등심 3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오는 31일까지 홈플러스 온라인에서 삼성카드로 7만원 이상 결제 시 5%, 삼성앱카드로 결제 시 7% 결제일 할인을 최대 5만원까지 제공한다.
 
홈플러스 제휴 삼성카드 회원에게는 추가로 혜택을 제공한다.  '홈플러스 삼성카드'로 가전 구매시 10% 캐시백을 최대 50만원까지 제공한다. 또한 '홈플러스 삼성카드' 신청 시 장바구니를 소진 시까지 증정한다.


올 연말까지 홈플러스 제휴 삼성카드 발급 후 홈플러스 온·오프라인 매장에서 첫 결제 시 결제 금액의 30% 캐시백을 최대 3만원까지 제공한다.
 
이외에도 오는 31일까지 홈플러스 온라인에서 '홈플러스 삼성카드'로 7만원 이상 결제 시 10% 결제일 할인을 최대 2만원까지 제공한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앞으로도 홈플러스와 마케팅 협업을 강화하여 삼성카드 회원에게 다양하고 실속 있는 혜택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이슈

더보기


포커스

더보기
신한카드, '렌털 중개 플랫폼 서비스'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 신한카드가 신한금융그룹의 ESG 전략, 금융당국의 포용금융 정책과 궤를 같이하는 또 하나의 혁신적 금융서비스를 선보인다. 신한카드는 중소 제조사와 유통사가 소비자들에게 손쉽게 렌털 상품을 판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신한카드 렌털 중개 플랫폼 서비스’가 금융위원회의 혁신금융서비스로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렌털 중개 플랫폼’은 우수한 제품을 생산하는 중소 제조사가 ‘렌털 프로세싱’ 인프라 없이도 가파르게 성장하는 렌털 시장에 손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계정 관리부터 만기 입금 관리까지 신한카드가 대행하는 상생 협력 기반의 렌털 플랫폼이다. 렌털 프로세싱은 렌털 적격조건 심사, 전자계약 대행, 청구 스케줄 생성, 입금 및 중도, 만기 해지 등 렌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프로세스를 구축하는 것을 지칭한다. 그동안 기존 렌털 시장은 중소 제조사가 진출하기에는 신용평가·관리 기준 부족에 따른 렌털료 회수 리스크와 프로세스 구축 비용이라는 진입 장벽이 있어왔다. 신한카드는 이러한 니즈를 파악해 신한카드의 렌털 중개 플랫폼을 이용하는 중소 제조사들이 신한카드의 금융 역량과 채널 인프라를 활용해 손쉽게 시장을 확대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아울러 고객들 역시 소유에서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