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투스, 올엠의 액션 RPG ‘크리티카’ C2X 합류한다!

URL복사

컴투스(대표 송재준, 이주환)는 자회사 올엠(대표 이종명)이 개발하고 서비스하는 액션 RPG ‘크리티카’가 웹(Web)3 게임 플랫폼 C2X 생태계에 합류한다고 18일 밝혔다.

 


2013년 첫 출시 후 세계 전역에서 호평을 받으며 2천만 이상의 이용자를 확보한 PC 온라인 액션 RPG 크리티카 IP의 C2X 버전인 ‘크리티카 글로벌’은 오는 6월 8일 세계 시장에 선보인다.

 

올엠은 크리티카 글로벌의 C2X 생태계 합류를 위해 현재 서비스 중인 크리티카에 게임 플레이를 통해 얻어진 결과물을 유저가 직접 소유하게 되는 P2O(Play To Own) 시스템을 적용했다.


크리티카 글로벌에는 신규 재화인 ‘다이아(Dia)’와 ‘쿼츠(Quartz)’가 추가되며, 모든 유저가 게임에서 획득 및 사용이 가능하다. 뿐만 아니라 전자지갑 ‘C2X스테이션’을 통해 게임의 유틸리티 토큰 ‘KRX’ 및 ‘C2X’로 상호 교환되는 P2O 시스템을 한국 등 일부 국가를 제외한 해외 지역에서 즐길 수 있다.

 

또한, 공성전, PvP 토너먼트 등 신규 콘텐츠를 지속 업데이트하고, 연내 NFT 기능도 도입해 게임의 재미요소를 더할 계획이다.

 

한편 ‘크리티카 글로벌’에 대한 게임 정보 및 이벤트 관련 소식은 공식 트위터와 디스코드 채널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포토이슈

더보기






배너